[저널리즘의 미래 47] 언론인들이 2014년에 주목해야 할 10가지 디지털 트렌드.

2014

*주 : 2013년, 미디어 산업에 많은 변화가 있었다.
아마존은 워싱턴포스트를 인수하였고, 이베이 창업자는 영리-비영리 투트랙의 방식으로 자본에 종속되지 않는 공익 저널리즘 기관을 준비 중이다.
온라인에 최적화된 콘텐츠를 만들기 위해 다양한 시도가 있었으며, 성공적인 사례들은 많이 소개가 되었다.
다양한 기기와 사용자들의 이용추세에 적합하게 뉴스가 생산되고 공유되는 방식도 변하고 있다.
그리고 언론사들은 여전히 지속가능한 비즈니스모델을 찾는데 고민하고 있다.

2014년 역시 미디어 산업의 급격한 변화와 혁신이 예상되는 가운데, 영국/미국 뉴스회사(BBC, CNN, ITV News, Trinity Mirror and The Washington Post)에서 일하는 뉴스산업 전문가 5명이 2014 디지털 저널리즘 트렌드를 전망하였다.
물론 이 모든 변화가 한 번에 일어나지는 않을 것이며, 한국의 상황과 조금 거리가 있는 예측도 있다.
트렌드로 언급되지는 않았지만, (1) 차별화된 콘텐츠를 지니고, (2) 유니크한 브랜드를 구축하며, (3)이해관계자와 함께 성장해야 한다는 원칙은 여전히 유효해 보인다.
하지만 전반적인 흐름을 이해할 수 있다면, 지금 이 순간 일어나는 현상들이 실제 어떤 의미이고 앞으로 무엇을 준비해야 할지 더 잘 예측할 수 있다는 점을 기억하며,
10가지 트렌드를 소개한다.

1. Mobile and responsive design : 모바일 사용의 확대와 이에 따른 반응형 디자인의 중요성

ITV News 온라인 에디터인 Jason Mills 는 모바일은 뉴스사업자와 광고사업자들에게 여전히 성장가능성이 충분한 기회의 장소라고 믿고 있다.
Washington Post 디지털 뉴스 최고프로듀서이자 선임편집자인 Cory Haik 역시 뉴스룸은 콘텐츠를 만날 때 항상 뉴스소비자가 어떤 기기를 사용하는지를 고려해야
한다고 주장하며, 사용자에 상황에 초점을 맞춘 적응형 저널리즘(adaptive journalism)이 주요 이슈가 될 것이라고 전망한다.

따라서 뉴스회사들은 사람들이 상황에 따라 다양한 기기(EX:집에서는 태블릿을 활용하고 공항에서는 스마트폰을 사용)를 활용한다는 점을 고려하여 뉴스 콘텐츠를 만들어야 한다.
CNN의 디지털부분 부사장인 Peter Bale 역시 반응형 디자인이 2014년의 주요이슈가 될 것이기에, 실제 웹사이트라고 볼 수 있는 멋진 모바일 사이트가 나올 것이라고 예측하였다.

2. Geo-targeted content :모바일 사용 증가에 따른 지역 맞춤형 뉴스&콘텐츠의 중요성 

Jason Mills 는 데스크탑 기반 인터넷 트래픽 감소와 반대로 모바일 기반의 인터넷 사용은 증가하기에, 지역기반 콘텐츠가 실시간 뉴스만큼 중요한 이슈가 되리라고 예측한다.
Trinity Mirror의 디지털 에디터인 Ed Walker 역시 모바일 앱이 뉴스 사용의 주요통로가 되면서, 지역기반 뉴스가 올해 뉴스 산업의 주요 아젠다로 부각할 것이라고 전망하였다.

3. Private social media : 폐쇄형 소셜미디어 사용 증가에 따른 뉴스산업의 대응

BBC 스마트폰 저널리즘 스쿨의 Marc Settle 은 뉴스회사들이 어떻게 폐쇄형 소셜미디어에 대응하느냐가 2014년도 주목할 부분이라고 생각한다.
스냅챗이나 인스타그램 다이렉트처럼 사진을 첨부해서 다이렉트 메시지를 나눌 수 있는 서비스가 점차 인기를 끌면서, 언론사들은 이런 플랫폼에 어떻게 콘텐츠를 올릴지 고민해야 한다는 것이다.

뉴스회사들은 개방형 소셜미디어를 통해 콘텐츠를 전파하는데는 매우 성공적이었으나, 폐쇄형 소셜미디어의 등장으로 인해 정보공유가 훨씬 폐쇄적으로 이루어고 있다.

실제로 십대들이 부모들이 있는 페이스북을 떠나고 스냅챗 등에서 많은 시간을 보낸다는 통계를 볼 때, 뉴스회사들이 십대들과 가까워지기 위해 2014년의 어떤 노력을 할지 주목할 필요가 있다.

4. Drone journalism : 드론(무인 멀티콥터)을 통한 촬영 및 뉴스화면 제작

Peter Bale은 드론(무인 멀티콥터)저널리즘이라는 용어를 통해, 2014년에는 드론을 통한 사진촬영이 흔한 상황이 되리라고 전망한다.

CNN의 탁심스퀘어 시위나 필리핀의 하이옌 태풍 화면는 기술적/비용적으로 드론이 없으면 쉽지 않은 촬영이었다. 앞으로도 속보부터 일기예보까지 대부분의 뉴스에서 활용될 확률이 높다. 하지만 국가마다 법적/제도적 규제가 다르다는 점을 감안할 필요가 있다.

5. Short-form video : 젊은 세대들의 ‘짧은 동영상’ 추세에 맞춘 뉴스 포맷의 변화

Marc Settle은 2013년 대부분의 뉴스사이트에서 모바일을 통한 동영상 시청이 증가하였고, 이는 뉴스회사들의 콘텐츠 작성에 적지 않은 시사점을 준다고 이야기한다.

언론사들은 대부분의 모바일 기기가 짧은 비디오에 적합하다는 점을 감안하여 뉴스를 만들어야 한다.
이미 now this news (http://www.nowthisnews.com/) 는 15초짜리 동영상 뉴스를 제작하고 있고, BBC 역시 인스타그램 계정을 활용해 15초 짧은 인터뷰를 올리고 있다.
4G 네트워크의 발달이 가속화되면서, 스마트폰 세대 특성에 최적화된 플랫폼이나 컨텐츠가 계속해서 인기를 끌 것으로 예상된다.

6. Real-time analytics : 실시간 분석을 통해 온라인 사용자들에 맞는 뉴스 최적화

Ed Walker 는 지난 1년간 자신의 디지털팀에 가장 큰 영향을 준 사건이 chartbeat (https://chartbeat.com/)의 등장일 정도로, 언론사에서 분석은 점차 중요해질 것이라고 예측하였다.
분석 플랫폼을 통해 언제든 무엇이 가장 인기있는 콘텐츠인지 확인할 수 있기에 실시간 반응이 가능해졌다.
이로 인해 디지털 저널리즘은 단순히 인쇄메체를 재구성하는데 그치지 않고, 온라인 독자들이 무엇을 좋아하는지 발견한 후 그에 맞는 콘텐츠를 발굴하는데 집중하기 시작했다.

7. Windows Phones : 좋은 카메라를 장착한 윈도우폰, 양질의 앱이 필요

Marc Settle 은 윈도우 폰이 더육 다양한 앱을 제공한다면 2014년 지금까지의 부진을 씼고 진정한 돌파구를 마련할 수 있다고 주장한다.
노키아에서 새로 나올 윈도우폰은 iPhone 5S보다 훨씬 좋은 카메라를 가지고 있으나,
아직 카메라와 함께 사용할 만한 괜찮은 앱들이 부족한 상황이다.
만약 이 문제가 해결된다면, 윈도우폰은 저널리스트들이 콘텐츠를 모으고 생산하는 주요한 디바이스로 사용될 수 있을 것이다.

8 . Wearable tech : 구글 글래스 등 입는 컴퓨터들이 끼칠 뉴스의 큰 변화 

Marc Settle은 구글 글래스가 모든 것을 급격하게 변화시길 잠재력을 가졌다고 믿고 있다.
구글 글래스가 2014년 출시된다는 가정 하에서 말이다.
(2013년 4월 테스트 버전을 선택된 소수에게 공개하긴 하였으나, 2014년 일반용으로 판매할지는 확실하지 않다)

물론 구글 글래스가 출시한다 해도 비용이나 안전성, 사생활 등으로 인해 논란이 될 가능성이 높다.
하지만 언론인들이 뉴스를 생산하는 방식 뿐 아니라 대중들이 뉴스를 만나는 방식에도 변화를 줄 것이기에, 스마트폰 정도의 큰 영향을 저널리즘에 끼칠 수 있다.

9. Anticipatory news : 사용자들의 데이터(위치/정보활용) 기반한 맞춤화된 뉴스 

Cory Haik은 뉴스회사들이 사용자들의 데이터에 기반한 뉴스인 선행뉴스(anticipatory news, 사용자들의 캘린더나 위치정보처럼, 그들이 공유하고 만들어가는 데이터를 기반으로 제공되는 뉴스)를 보다 활발히 만들 것이라고 예상한다.
만약 언론사이 개인정보와 사람들의 선호도에 더욱 관심을 기울인다면, 사용자들에게 더 풍성한 정보 제공이 가능하다.

10. Native advertising : 콘텐츠 기반의 광고 활성화

Peter Bale은 2014년 콘텐츠 기반의 광고(creative solution, native advertising, sponsored content 등 현재 다양한 이름으로 불리고 있는)에서도 커다란 발전이 일어나리라 생각하고 있다.

CNN 등 다른 많은 언론사은 2014년 그들의 광고수익을 유지하거나 높이기 위해, 뉴스소비자들과 광고업체에게 보다 정교하고 세련된 제안을 할 가능성이 높다.

손호석

출처 : Journalism.co.uk http://www.journalism.co.uk/news/10-digital-trends-for-journalists-to-track-in-2014/s2/a555509/

2 Responses to [저널리즘의 미래 47] 언론인들이 2014년에 주목해야 할 10가지 디지털 트렌드.

  1. Pingback: [저널리즘의 미래 47] 언론인들이 2014년에 주목해야 할 10가지 디지털 트렌드. | Acase | chtcher

  2. Pingback: [에이케이스 풍경] 미디어 에이케이스 열 달의 기록 – 더 새롭고 좋은 글들로 찾아뵙겠습니다. | Acase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