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봉수의 기업 커뮤니케이션] 맥킨지가 스캔들에서 살아남는 법 – Dominic Barton의 내부 전쟁

2010년과 2011년 한 컨설팅 회사에서 연이어 스캔들이 발생했다. 최고위 간부의 내부 거래 관련 법률 위반, 업무상 취득한 기밀정보를 돈을 받고 누설한 것이 스캔들의 내용이었다.
이 회사는 전세계에 걸쳐 1,400명의 파트너 컨설턴트를 보유하고 있고 18,500명이 종업원으로 일하고 있는 컨설팅 회사, 맥킨지다.
맥킨지는 다섯 개의 밸류를 표방한다. 그 중 두 가지(클라이언트의 이익을 맥킨지의 이익보다 우선시한다. 클라이언트의 비밀 정보를 지킨다.)를 정면으로 거스르는 사건이 최고위 간부 레벨에서 행해진 것이다.

2009년부터 맥킨지의 수장을 맡고 있는 Dominic Barton이 취한 하향식 조직 혁신 작업을 짚어 본다.

Dominic Barton

Dominic Barton

1. 문화 그리고 규율
“우리는 성을 둘러싼 더 안전한 해자가 필요하다. 우리는 가치와 신뢰의 문화를 가지고 있지만 이제 더 뾰족한 무언가가 필요하다.”
전임 수장이었던 Kurma가 구속되기 한 달 전에 갓 취임했던 Barton은 명예와 가치에 근거한 시스템만으로는 부족하며 회사가 필요로 하는 것은 규율(rule)이라고 판단했다. Barton이 언급한 ‘더 뾰족한 무언가’는 맥킨지의 직원과 그 가족들에게 맥킨지의 클라이언트 회사의 주식 거래를 금지하는 것을 골자로 하는 개인투자 제한 정책이었다.

2. 장군이 아닌 장교를 설득하다
Baron의 새로운 개인투자 제한 정책은 사내의 강력한 반발을 사게 된다. 미국과 법률 내용이 다른 유럽의 반발은 특히나 컸다.
“과거 동독의 비밀 경찰이 감시하는 것과 무엇이 다른가”라던가 “우리가 이런 시험을 치뤄야 하는 것이 얼마나 유치한가”하는 류의 반발은 점점 더 커져만 갔다. 경영진급의 파트너를 설득/제압하는 데에 실패한 Barton은 일반 파트너 컨설턴트들 대상의 커뮤니케이션으로 전환한다. Barton은 2010년 토론토에서 새로운 정책을 공개하고 파트너 컨설턴트들이 이에 찬성하는지, 반대하는지에 대한 즉석 투표를 진행한다. 압도적으로 새로운 계획을 승인하는 투표 결과가 나오자 Barton은 이 결과를 가지고 이사회를 압박해 결국 개인투자 제한 정책을 통과시킨다.
가끔씩 개혁에 대한 반발은 조직의 상층부에서 더 거세다. Top Down 방식의 개혁작업이 상층부에서부터 막힌다면 난감할 수 밖에 없다 Barton은 상층부 대상의 설득을 일시 중단하고 우회로를 찾아 직접 커뮤니케이션 하고 그 결과를 가지고 다시 상층부를 공략했다.

3. 가시적인 통과의례를 강제하다
새로운 규율은 텍스트로만 존재하는 것이 아니었다. Barton은 모든 맥킨지의 컨설턴트들이 개인 투자 제한 정책에 대한 45분짜리 인터랙티브 동영상을 보도록 강제했다. 실제로 6명의 컨설턴트는 이를 거부하고 맥킨지를 떠났으나 맥킨지는 이 동영상의 시청을 마칠 때까지 컨설턴트들의 이메일 접속을 차단하는 강수를 두고 압박했다.
모두에게 공통적으로 부과되는 ‘통과의례’를 수반하는 규율에 대한 체감과 ‘선언’에서 끝나는 새로운 규율에 대한 체감은 다를 수 밖에 없다. 모두가 함께 겪어야 하는 가시적인 ‘통과의례’는 추상적이기 십상인 선언에 현실감과 구체성을 실어준다.

4. 든든한 원군을 확보하다
전직 맥킨지 컨설턴트들은 Barton의 가장 확실한 원군이 되어 주었다. 고립무원 상태의 Barton은 포춘 1,000대 기업에 두루 포진해 있는 전직 맥킨지 컨설턴트들과 교류하면서 용기를 얻고 자신이 행하고 있는 개혁 작업의 중요성을 재확인하곤 했다. 잇따른 스캔들로 화가 나있던 전직 맥킨지 컨설턴트들은 Barton에게 사명감과 용기를 불어넣어주는 동시에 주요 고객으로서 맥킨지의 새로운 변신을 위해 고군분투하는 Barton에 대한 확고한 신뢰와 지지를 표명했다. 맥킨지 이사회가 개인 투자 제한 정책을 통과시킨 본질적인 이유는 즉석 투표보다 이 부분(주요 고객의 지지)이 더 결정적이었을 것 같다는 생각은 나만의 것일까.

Barton의 조직문화 혁신 작업은 여전히 진행중인 것으로 보인다.
10년 후, 20년 후 맥킨지가 Barton의 조직 혁신 작업을 성공 케이스로 분류할지, 실패 케이스로 분류할지 사뭇 궁금해진다.

김봉수

* 보다 상세한 내용을 알고 싶으시면 아래 링크를 참조하세요. Barton의 맥킨지 서울 사무소 재직 시절의 에피소드도 나옵니다.
http://www.nytimes.com/2014/01/12/business/self-help-at-mckinsey.html?_r=0

* 위 뉴욕 타임스 기사를 요약/번역한 뉴스 페퍼민트의 링크도 공유합니다.
http://newspeppermint.com/2014/01/13/mckinseycultureshift/

One Response to [김봉수의 기업 커뮤니케이션] 맥킨지가 스캔들에서 살아남는 법 – Dominic Barton의 내부 전쟁

  1. I’m not sure where you are getting your info, but good
    topic. I needs to spend some time learning much more or understanding more.
    Thanks for fantastic info I was looking for this info for
    my mission.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