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T] 저격의 달인 ‘샤오미’처럼 팬덤을 만들어라

2015.8.26. 에이케이스 유민영 대표는 미디어오늘이 주최한 ‘저널리즘의 미래’ 컨퍼런스 발표에서 ‘미디어 산업의 영역 파괴와 혁신 방향, 과제’ 에 대해 발제했습니다. 26~27일 양일간 열린 컨퍼런스에서는 업계 전문가 32인이 ‘혁신과 대안’을 주제로 7개 세션 960분 릴레이 특강을 진행했습니다.

http://www.mediatoday.co.kr/news/articleView.html?idxno=124702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